지금 우리가 해야 할 일

지금 우리가 해야 할 일
박준호 목사

코로나19바이러스가 세계를 흔들고 있습니다. 적어도 현 시대를 사는 사람들에게 이와같은 세계적인 비상사태는 일찍이 경험하지 못했습니다.
백신도 개발되지 않았고 준비된 나라도 없기 때문에 시간이 걸리긴 하겠지만 이 일 또한 지나갈 것이라 믿습니다.
아직 하나님이 정하신 종말의 때가 되지 않았다고 믿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공공기관과 가게들이 문을 닫아 사람들은 갈 곳을 잃고 방황하기 시작했고,
국가적인 위기속에 불안과 우울증이 심각해지는 것 같습니다. 이때야말로 믿음의 백성들이 세상을 위로하고 치유해야 될 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오직 하늘에서 주는 희망과 생명을 나누어야 할 때입니다. 그리스도인만의 독특한 정체성과 강점을 더욱 분명하게 세울 때입니다.

우선 가진 것을 펴서 어려운 사람들을 도와야 할 것입니다. 우리교회는 긴급구호금을 편성해서 먼저 교회안에 일자리를 잃어버려 경제적으로
힘든 지체들을 돕기로 했습니다. 아주 작은 물질이겠지만 그들에게 작은 격려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함입니다. 또한 온라인이 우리모두를 연결할 수 있으니
더욱 서로 안부를 물어야 할 것 같습니다. 시간과 여유가 많아졌으니 바쁜 발걸음을 멈추고 자신의 내면을 들여다보고, 가족들을 돌아보고, 이웃을 돌아볼수 있는
좋은 기회이기도 합니다.

어둔 마음을 이길수 있는 크리스챤의 가장 강력한 도구는 역시 찬송과 말씀과 기도입니다.
가족들이 가정예배를 통해 큰 소리로 찬양하고 기도해보시기 바랍니다. 말씀도 돌아가면서 읽어보십시요.
불안이 떠나가고 오히려 의의 태양이신 하나님의 빛 속에서 즐거움을 회복할 수 있을 것입니다.
교회공예배는 못 드리지만, 개인별.가정별로 다음주부터 있는 릴레이 기도회에 적극 동참하시길 권유합니다.
소수가 모이니 전염의 우려가 없습니다. 무엇보다 이 땅의 신음하는 백성과 코로나19바이러스가 속히 물러가고 이 땅이 치유되도록 함께 기도합시다.

교회는 기도의 불이 꺼지면 안됩니다.
기도할때 하나님이 이 땅을 고치시고 생각지도 못한 기가막힌 역전의 은혜를 주실 것입니다.